픽사 애니메이션 30주년 특별전

Life 仁/문화 이야기

안녕하세요! 인하인 여러분 :-) 픽사 애니메이션 30주년 특별전, 들어보신 적 있으신가요~? 이미 가보신 분도 있으실텐데요. 전 세계 관객들에게 감성과 희망을 심어주는 '픽사 애니메이션 30주년 특별전'DDP(동대문디자인플라자) 배움터 지하 2층 디자인전시관에서 열리고 있습니다. 다음달 초에 이제 전시가 끝난다고 합니다. 한 편의 애니메이션 영화가 만들어지기까지 미술과 최첨단 기술이 지난 세기 동안 어떻게 발전하고 결합해 왔는지 소개하는 전시이죠. 픽사 애니메이션 30주년 특별전, 자세히 살펴볼까요!

1986년 단편 <룩소 2>를 첫 작품으로 내놓은 픽사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는 수많은 시행착오와 우여곡절 끝에 1995년 장편 컴퓨터 애니메이션 <토이 스토리>를 선보였습니다. 이후 <몬스터 주식회사>, <니모를 찾아서>, <인크레더블>, <> 등을 연이어 흥행시키면서 30년 동안 귀여운 캐릭터들과 가슴 따뜻한 이야기로 애니메이션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습니다.

이번 전시는 픽사의 아티스트들이 직접 연필로 그린 드로잉, 손으로 빚은 모형 등 다양한 종류의 미디어와 기법들로 만들어진 450여 점에 이르는 작품들을 선보입니다. 4~5년에 걸쳐 한 편의 영화가 완성되기까지 그 과정에서 생겨난 결과물들을 보며 픽사에서 창조되는 모든 것들의 생명력은 컴퓨터가 아닌 사람으로부터 나온 것임을 느낄 수 있습니다.

"예술은 과학 기술의 발전을 이끌고, 과학 기술은 예술에 영감을 불어 넣는다."

-존 라세터(최고 크리에이티브 책임자)

픽사의 3D 컴퓨터 애니메이션은 세 사람의 꿈이 모여 탄생했습니다. 애니메이터 존 라세터, 컴퓨터 공학자 에드 캣멀, 기업가 스티브 잡스는 예술과 과학을 결합해 할리우드의 판도를 뒤바꿔 놓았습니다. 그들은 대중에게 인정받기까지 수많은 좌절과 성장통을 겪으면서도 3D 그래픽의 지배로 자리를 잃게 된 기존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의 고민도 같이 나누었습니다. '잊고 있던 순수함을 되찾게 하는' 애니메이터의 사명을 잊지 않으며 이뤄낸 픽사의 역사는 모든 애니메이터의 꿈에 대한 이야기입니다.

2005년 뉴욕현대미술관(MoMA)에서 시작된 이래 전 세계를 돌아 서울에서 열리는 <픽사 애니메이션 30주년 특별전>을 통해 픽사 아티스트들의 무한한 모험심과 상상력이 펼쳐 낸 예술적인 작품 세계를 만나보세요!

일정 : 2017. 04. 15 ~ 2017. 08. 08

 

장소 : 배움터 지하 2층 디자인전시관

 

시간 : 10:00~21:00 (주말, 공휴일 동일)

 

관람비용 : 성인 13,000/ 청소년 11,000/ 어린이 9,000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 

88일까지 전시한다고 합니다. '잊고 있던 순수함을 되찾게 하는' 전시라고하니, 관심 있으신 분은 가보셔도 좋을 거예요. :-)

 

 

 

 

 

 

신고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